실시간 뉴스
  • 소유진, 부부관계 횟수 줄었다 고백..낯뜨거워 못보겠네
이미지중앙

mbc


배우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과의 부부관계가 줄었다고 말해 화제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예능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에는 결혼 7년 차 부부 방송인 전민기, 정선영이 출연했다. 이들 부부는 신혼여행 9박 10일간 부부관계를 전혀 하지 않았다며 상담을 요청했다.

전민기, 정선영 부부의 이야기를 들은 소유진은 "(부부가) 아들과 한 방으로 쓰고 있어서 더 그런 것 같다"며 자신의 경험담을 전했다.

소유진은 "(남편 백종원과) 저도 아이를 셋 낳다 보니까 부부관계 횟수가 점점 줄어들더라"며 "다섯 명이 같이 자다 보니 (부부관계를 안 한 지) 너무 오래됐다 싶을 때가 있는데 방법이 어떻게 없더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가정과 부부의 행복을 위해 (아이들과의) 수면 분리는 꼭 필요한 것 같다"며 부부가 둘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오은영 박사 역시 "수면 분리는 준비됐을 때 자연스럽게 하는 게 좋고, 장기적으로 (아이들과 부부 모두에게) 도움이 된다"며 "가족이 다 같이 자면 보기에는 훈훈하지만, 가족 내에서 각자 위치와 역할이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수면 분리를 통해 부모와 아이들이 서로의 역할을 자연스럽게 인지하는 것도 중요하다"며 "아이가 만 6세 정도 되면 수면 분리를 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소유진은 2013년 요리연구가이자 외식업 사업자인 백종원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소유진은 1981년생, 백종원은 1966년생으로 15세 차이 연상연하 커플이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