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노홍철, "'무한도전' 내게 가장 소중한 프로그램"
[헤럴드POP=김유진 기자]방송인 노홍철이 자숙 후 첫 공식석상에 올라 '무한도전'에 대해 언급했다.

노홍철은 17일 오전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내 방의 품격'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미지중앙

[노홍철. 사진제공=MBC]


이날 노홍철은 '무한도전' 복귀 의사를 묻는 질문에 "'무한도전'은 내게 가장 소중한 프로그램이다. 지금의 나를 만들어준 프로그램이기 때문"이라며 "제가 워낙 큰 잘못을 했기 때문에 더욱 그 프로그램은 허락이 안 되더라"고 답했다.

이어 "출연자가 본인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하는 게 보는 사람도 편한 것 같다. 아직 제가 방송에 나오는 것을 달가워 하지 않는 분들도 계신 것 같더라"며 "프로그램의 성공 여부를 떠나 제가 개인적으로 관심이 있고 최선을 다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택하게 됐다"고 덧붙여 '내 방의 품격'을 통해 복귀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앞서 노홍철은 지난해 11월 음주운전 사고로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그는 약 9개월 이후 MBC 추석특집 프로그램 '잉여들의 히치하이킹'을 통해 처음 모습을 드러냈으나 노홍철과 제작사 측 모두 "정식 복귀 활동으로 이어지진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혀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내 방의 품격'은 우리집에 바로 적용 가능한 생활밀착형 인테리어 정보를 전하는 방구석 환골탈태 인테리어 토크쇼로 인테리어 초보들을 위한 셀프 인테리어 지침서가 될 예정이다. 오는 23일 밤 11시 첫 방송.

oodinee@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