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서인국, 예능도 접수한 '무한 긍정남' 등극
[헤럴드POP=김은주 기자]가수 겸 배우 서인국이 ‘마리와 나’ 첫 방송을 통해 긍정 에너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6일 첫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리와 나’ 에서는 펫시터로 활약하게 된 ‘마리 아빠’들이 전문가의 면접을 거치고 직접 각자의 ‘마리’를 데리고 ‘마리의 집’으로 향하는 모습이 방영되었다. 이 과정에서 두 마리의 라쿤을 돌보게 된 서인국은 특유의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시청자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미지중앙

[사진설명: ‘마리와 나’에 출연 중인 서인국. 사진제공:젤리피쉬)]


“다람쥐, 이구아나, 곤충까지 다양한 동물을 키워본 경험이 있다”고 밝힌 서인국은 반려동물에 대한 다양한 지식을 드러내며 면접을 1위로 통과했다.

서인국은 라쿤과의 첫 만남에 앞두고 다양한 질문을 준비하고 간식 주는 법, 훈육하는 법을 배운 자리에서 연습하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라쿤과 친해지기 위해 노력하고 상황에 따라 훈육까지 시도하는 등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반려동물과 떨어져야 하는 주인들이 동물을 믿고 맡길 수 있는 동물 위탁 서비스를 다룬 ‘마리와 나’는 16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김은주 기자

ent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