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나혼산' 화사, 막내에서 대장으로..'팀 화사' 뽑는 기준=태닝?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나 혼자 산다' 화사가 마마무 '막내'에서 '팀 화사'의 '대장'으로 등판한다.

오는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이민지 강지희)에서는 ‘팀 화사’ 댄서들과 계곡 물놀이를 즐기는 화사의 일상이 공개된다.

화려했던 국내외 스케줄을 마치고 일상으로 돌아온 화사는 솔로 무대를 함께해준 ‘팀 화사’ 댄서들을 위해 계곡 MT를 직접 준비했다. ‘팀 화사’ 댄서들은 비주얼부터 '힙(HIP)함'의 결정체로 시선을 강탈한다고.

라치카의 H_1(에이치원)도 ‘팀 화사’의 멤버로, 화사가 “눈빛만 봐도 아는 사이”라고 소개해 두 사람의 찐한 관계를 예상케 만든다. H_1(에이치원)이 “너만 따라가면 되는 거지?”라며 잔뜩 기대한 모습을 보이자 화사는 “각오해!”라며 ‘팀 화사’의 대장다운 모습을 보였다고. H_1(에이치원)은 이번 MT를 위해 고량주를 준비하는 센스로 화사를 놀라게 했는데, 맥주와 섞어 마시면 파인애플 맛이 난다고 주장해(?) 모두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화사의 집에 ‘팀 화사’ 멤버들이 모두 모인 가운데, ‘팀 화사’의 댄서를 뽑는 기준이 '태닝'이라는 소문이 언급돼 모두가 귀를 쫑긋 세운다. ‘팀 화사’의 소문에 대해 과연 화사가 밝힌 진실은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