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한산: 용의 출현' 개봉 8일째 300만 돌파..'광해'보다 빠르다(공식)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한산: 용의 출현'이 300만 고지를 넘어섰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영화 '한산: 용의 출현'이 7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및 개봉 8일째인 3일 오전 누적 관객수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로써 '한산: 용의 출현'은 2022년 개봉 한국 영화 중 '범죄도시2' 이후 유일한 300만 관객 돌파작이 됐다. 이 기록은 천만 흥행작 '광해, 왕이 된 남자'(11일), '해운대'(9일)를 앞서는 속도로 팬데믹 이후, '범죄도시2'에 이어 최단 흥행속도다.

현재 CGV 골든에그지수 95%, 롯데시네마 9.4점, 메가박스 9.1점 등 각 극장 사이트 평점, 포털 사이트 평점 등도 높은 수준을 유지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한산: 용의 출현' 300만 돌파 감사 인증 사진에는 박해일, 변요한, 김성규, 김향기, 박훈, 박재민, 이서준, 김한민 감독이 자리했다.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