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팝업★]"오빠가 맛있게 먹어줄 듯" 이혜성, 직접 만든 단팥빵+베이글 선물
이미지중앙

이혜성 유튜브 캡처



[헤럴드POP=김나율기자]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혜성이 오빠들을 위한 빵을 만들었다.

6일 이혜성은 유튜브 채널 '혜성이'에 '예고편 있음. 단팥빵 50개의 주인공은? 단팥빵 생산 풀가동. 베이글과 단팥빵은 만들어 먹는 거 아닌가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혜성은 "특별한 손님들을 위해 혜성이의 빵공장을 오픈했다. 늘 맛있게 먹는 모습만 보여드렸는데, 오늘은 직접 만든다"라며 단팥빵을 만들기 시작했다.

이어 "발표된 반죽을 정량에 맞춰 분할하고 동글동글 만든다. 꾹꾹이로 동그랗고 예쁘게 편 뒤, 팔을 넣어준다. 약간 만두 빚는 느낌이다"라고 설명했다.

이혜성은 단팥빵 반죽에 검은깨도 뿌리고 붓칠도 하며 정성스레 만들었다. 오븐에 구워 단팥빵을 완성한 이혜성은 환하게 웃으며 "색깔이 잘 나왔다. 엄청 먹음직스럽다"라며 자랑했다.

이혜성은 빵을 직접 먹어보며 "맛있다.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빵은 갓 구워나온 빵이다"라고 했다.

이어 베이글도 만들기 시작했다. 베이글을 만든 이혜성은 제일 못생긴 빵을 골라 시식하며 "엄청 촉촉하다. 너무 맛있다"라고 감탄했다.

이혜성은 베이글 샌드위치를 만들며 "오빠들이 맛있게 먹어줄 것 같다. 왜냐면 오늘 만나는 오빠들이 살이 좀 쪄야 한다"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혜성은 포장까지 예쁘게 해서 가져갔다. 이혜성은 빵을 남성 3명에게 선물해 누군지 기대하게 만들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