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두데' 트와이스 나연 "잠버릇 여전…최근엔 '불타오르네' 불러"
이미지중앙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이혜랑기자] 트와이스의 나연이 여전한 잠버릇을 고백했다.

11일 오후 MBC FM4U '2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서는 '훅 들어온 초대석'으로 꾸며진 가운데 걸그룹 트와이스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지석진은 나연에게 '아직도 자다가 말을 하느냐'라고 잠버릇에 대해 물었다. 이에 나연은 '아니다'라고 했지만 옆에 있던 정연이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정연은 "요즘엔 '아파'하면서 앓기도 한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멤버들은 나연이 최근 노래까지 부른다고 했다.

나연은 "전기장판을 키고 잔 적이 있다. 일어났는데 몸에 땀이 나더라. 근데 멤버들이 방탄소년단의 노래 '불타오르네'를 불렀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