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내 방의 품격' 김준현, "이럴거면 노홍철 단독 기자회견 해라"
[헤럴드POP=김유진 기자]개그맨 김준현이 노홍철의 해명에 불만을 표했다.

김준현과 노홍철은 17일 오전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내 방의 품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날 노홍철은 '무한도전에 다시 출연할 생각은 없느냐'는 질문에 "'무한도전'은 내게 정말 소중한 프로그램이다. 지금의 저를 만들어준 프로그램이기도 하다"고 답했다.

이미지중앙

[노홍철. 사진제공=MBC]


이어 "실제로 출연하고 있지는 않지만 '무한도전' 멤버들과 가장 자주 만나고 있다. 제가 큰 잘못을 저지른 직후부터 저의 개인적은 생각은 제가 워낙 큰 잘못을 했기 때문에 '무한도전' 재출연은 내 자신이 허락 안되더라"라고 덧붙였다.

이에 김준현은 노홍철의 답변을 자르며 "이럴거면 노홍철 단독 기자회견을 열지 왜 제작발표회를 열었느냐"며 불만을 터뜨려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나도 관심받는 것 좋아한다. 그런데 내 기사에는 꼭 노홍철 이름이 들어가 있더라"고 말해 무거워진 분위기를 바꿨다.

앞서 노홍철은 지난해 11월 음주운전 사고로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그는 약 9개월 이후 MBC 추석특집 프로그램 '잉여들의 히치하이킹'을 통해 처음 모습을 드러냈으나 노홍철과 제작사 측 모두 "정식 복귀 활동으로 이어지진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혀 아쉬움을 남긴 바 있다.

'내 방의 품격'은 우리집에 바로 적용 가능한 생활밀착형 인테리어 정보를 전하는 방구석 환골탈태 인테리어 토크쇼로 인테리어 초보들을 위한 셀프 인테리어 지침서가 될 예정이다. 오는 23일 밤 11시 첫 방송.

oodinee@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