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슈가맨' 김현성 덕? 4주 연속 시청률 상승…분당 최고 5.7%
[헤럴드POP=김은주 기자] '슈가맨'이 4주 연속 시청률 상승세로 화요 예능 강자로 등극했다.

1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9회는 4.4%(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제외 기준)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5.7%까지 올랐다.

이미지중앙

[사진=JTBC 화면 캡쳐]


이로써 '슈가맨'은 6회 3.2%, 7회 4.2%, 8회 4.3% 9회 4.4%로 4주 연속 시청률이 상승했다. 화요일에 방송된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에서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MBN '엄지의 제왕'은 4.3%, tvN '집밥 백선생'은 3.7%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된 '슈가맨'에는 '헤븐'을 부른 김현성과 '스톰'을 부른 루머스의 보컬 정유경이 출연했다. 이날 김현성은 "'헤븐' 이후에도 5, 6집은 나왔다. '헤븐' 이후로 쉬었어야 하는데 무리하게 활동을 하다보니 계속 기억이 되지 못한 것 같다"고 고백하며 "어릴 때부터 글을 쓰는 사람이 꿈이었다. 그래서 지금은 여행을 하며 글을 쓰는 일을 하고 있다"고 근황을 말했다.

'쇼맨'으로는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멤버 제아와 가인, 그룹 2AM의 조권이 출연해 역주행송 무대를 꾸몄다.조권은 웅장한 느낌의 발라드로 재해석된 '헤븐'을 불렀고, 가인과 제아는 탱고 선율이 가미된 새로운 '스톰'을 열창했다.

꾸준한 시청률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는 '슈가맨'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김은주 기자 glory@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