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KBS ‘객주’ 5회 연장…송혜교·송중기 2월 중순에 온다
[헤럴드POP=김은주 기자] KBS2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 2015’가 당초 36회에서 5회 연장을 결정했다.

‘장사의 신-객주 2015’ 측은 16일 드라마를 원작 소설에 맞게 각색하다 보니 참신한 부분들이 더해졌다며 연장을 발표했다. 당초 기획 단계부터 40회 분량을 염두에 두었는데 1회 분량을 더 늘리기로 했다는 것.

이미지중앙

[KBS 새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


제작사 측은 “KBS와 제작사를 비롯해 모든 제작진이 장고를 거듭한 끝에 연장을 결정했다. ‘장사의 신’으로 나아가는 천봉삼의 이야기가 더욱 촘촘하고 스펙터클하게 그려질 것”이라며 “41회분 마지막 회까지 배우들과 제작진은 심혈을 기울여서 최선을 다해 촬영하겠다. 지금처럼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로써 ‘장사의 신-객주 2015’ 후속 작품으로 편성된 송혜교 송중기 주연의 ‘태양의 후예’는 3주 가까이 첫 방송이 미뤄지게 됐다. ‘장사의 신-객주 2015’가 종영되는 시점인 내년 2월 중순쯤 첫 방송 날짜를 확정 지을 예정이다. 후속작 ‘태양의 후예’는 극한의 환경 속에서 사랑과 성공을 꿈꾸는 젊은 군인과 의사들을 통해 삶의 가치를 그리는 블록버스터 드라마다.

김은주 기자 glory@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