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이영돈PD가 간다’ 그릭 요거트 직접 만든다
[헤럴드POP=이나선 인턴기자]이영돈PD가 직접 논란이 된 그릭 요거트를 만들어본다.

오는 22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이영돈PD가 간다’ 8회에서는 이영돈PD가 그리스에서 배워온 조리법을 바탕으로 한국에서 직접 그리스식 전통 요구르트를 만들어보는 내용이 공개된다.

이영돈 PD가 그리스에서 찾은 정통 요구르트의 비법은 건강한 원유. 그 신선한 원유를 한국에서 찾아 나섰다. 그리스의 목장과 같이 풀을 뜯어먹으며 자연적으로 살아가는 젖소에서 나온 우유가 한국에도 있을까? 수소문 끝에 찾아간 전남의 한 목장. 이곳의 젖소들은 넓은 초지에서 풀을 먹고, 자연교배를 통해 출산을 하는 등 최대한 자연에 가까운 형태로 자라고 있었다. 초지를 뛰어다니는 젖소들의 활기에 놀란 이영돈 PD. 그 자리에서 직접 맛본 우유의 진한 맛에 한 번 더 놀랐다는데. 한국의 건강한 원유로 만드는 그릭 요구르트는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

이미지중앙

[사진제공=JTBC]


그리스 전통 요구르트, 그 자연의 맛을 한국에도 전하기 위해 이영돈PD가 직접 만들기에 도전한다. 그리스에서 배워온 조리법을 바탕으로 시작한 그릭 요구르트 만들기. 그리스와 기후, 종균, 원유가 다른 한국에서도 그릭 요구르트 만들기는 가능할까? 그리스 요리사 요르고, 프랑스 셰프 로랭, 고려대학교 식품공학과 김세헌 교수와 함께 열띤 토론 끝에 50인 분의 그릭 요구르트를 만든 이영돈 PD. 가정에서도 만들 수 있는 그릭요구르트 제조법을 공개한다.

심혈을 기울인 끝에 만들어진 50인분의 그릭 요구르트, 그리스 현지의 맛을 그대로 재연해냈을까. 우유의 고소한 맛과 발효로 인한 신 맛이 어우러진 이영돈 PD의 그릭 요구르트. 단 맛에 익숙하고 신 맛을 꺼리는 국내 소비자들의 그릭 요구르트 선호도를 알아보기 위해 시민 50여명과 함께 공개 시음회를 열었다. 생소한 맛에 놀란 참가자들의 질문이 끊이지 않았는데. 그리스 요구르트 그 자연의 맛은 참가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을까?

건강한 요구르트에 대한 질문! 그 답을 찾기 위해 이영돈 PD가 도전하는 그릭 요구르트의 맛과 건강은 3월 22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이영돈PD가 간다’ 그릭 요거트, 직접 만들어보겠습니다 편에서 공개된다.

entnews@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