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KBS ‘우리말 겨루기’ 상금 3000만원 주인공 탄생
[헤럴드POP=김은주 기자] KBS1 ‘우리말 겨루기’에서 상금 3000만 원의 주인공이 탄생했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우리말 겨루기’에서는 지난 2월 문제 방식 개편 이후 첫 달인이 나왔다. 경기도 의정부시청 공무원인 강경숙 씨(45).
이미지중앙

[사진제공 =KBS1TV ‘우리말 겨루기’ 화면 캡쳐]


강 씨는 이색 경력의 소유자다. 국문학 독학사 1호이다. 대학 시절 전공 분야인 호텔경영학 외에도 독학으로 국문학 학위를 취득했을 정도로 우리말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고.

강 씨는 “평소 직장 동료들이 바른 말 틀린 말을 물어본다. 제가 가진 우리말 실력에 믿음을 주는 사람이 되고 싶어서 도전하게 됐다”라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지난 1승 도전에서 ‘퀴즈 대한민국’ 영웅 출신의 실력자를 제친 뒤 2승까지 거뒀다. 22일 방송에서도 안정된 모습으로 문제를 풀며 선두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조기에 3승을 확정지으며 제 39대 달인에 등극했다.

강 씨의 도전은 오는 22일 오전 10시 KBS 1TV에서 방영된다.

김은주 기자 glory@heraldcorp.com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오늘의 인기정보